{"type":"txt","text":"鹿野會","font_size":"36","font_weight":"bold","font_family_ko":"Noto Sans KR","font_family_en":"Oswald","color":"#a17b20","letter_spacing":0}
  • 녹야회 소개
  • 인사말
  • 지나온길
  • 역대 회장단
  • 봉사회원모집
  • 정회원전용
  • {"google":["Muli","Oswald"],"custom":["Noto Sans KR"]}
    ×
     
     
    섹션 설정
    {"type":"txt","text":"鹿野會","font_size":"34","font_weight":"bold","font_family_ko":"Noto Sans KR","font_family_en":"Oswald","color":"#a17b20","letter_spacing":0}
  • 녹야회 소개
  • 인사말
  • 지나온길
  • 역대 회장단
  • 봉사회원모집
  • 정회원전용
  • 인사말

    저희 녹야회(鹿野會) 홈페이지를 방문해 주신 귀하께 깊은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기도는 두 가지 뜻이 있습니다. 마음속으로 뭔가를 빈다는 뜻과 문을 지키는 사람이란 뜻이 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젊어서 술집 기도를 섰다고 고백하여 세상 사람을 놀래케 하였습니다.

    아마도 그런 밑바닥 인생을 체험해봐서 가난한 사람들을 더 잘 이해해 주시나 봅니다.

    저도 작년에 신경치료를 첨 받아 보았습니다.

    마취가 끝나고 심한 통증이 찾아왔고 근 한 달간 제대로 식사를 못했습니다. 제가 환자에게 흔히 했던 말.

    "원래 아프니 좀 참으세요" 는 좀 참을만한 수준이 아니었습니다.

    귀로만 듣는 경험은 참 경험이 아닌듯 합니다. 직접 겪어봐야 그 심정을 제대로 알 수 있습니다.

     

    저희가 꽃동네 진료를 오래 다녔지만 꽃동네 환우들의 심정을 진심으로 이해하면서 다녔다고는 생각되지 않습니다.

    회원의 감소와 노령화로 조금 침체기가 느껴지는 저희 녹야회 회원들이 환자들의 고통을 심적으로 이해해야만

    앞으로도 진료의 맥이 이어지면서 오랫동안 봉사를 계속 하리라 믿습니다.

    또한 진료만 나가는 것이 회원으로서 의무를 다하는 것이 아니고 월례회합에 충실히 참석하는 것 또한 중요한

    의무라는 걸 명심해 주십시오.

    소임을 맡아주신 임원들에게 깊이 감사드립니다. 바쁘신 가운데 맡아주신 여러분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휴식도 해야 하고 가족과 함께해야 할 일요일에 쉬지도 못하고 봉사하시는 회원님들께 진심으로 경의를 표합니다.

     

    "하느님의 가호와 축복이 회원 모두에게 가득 내리시길 기도합니다.

    따뜻한 마음으로 저희 녹야회를 도와주시고 밀어주신 아래의 기관 및 형제 자매님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도움을 주신 분들

    1980.8월 치과 유니트 체어 구입 특별 모금 현황(단위 : 원)

    기도는 두 가지 뜻이 있습니다. 마음속으로 뭔가를 빈다는 뜻과 문을 지키는 사람이란 뜻이 있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젊어서 술집 기도를 섰다고 고백하여 세상 사람을 놀래케 하였습니다.

    아마도 그런 밑바닥 인생을 체험해봐서 가난한 사람들을 더 잘 이해해 주시나 봅니다.

    저도 작년에 신경치료를 첨 받아 보았습니다.

    마취가 끝나고 심한 통증이 찾아왔고 근 한 달간 제대로 식사를 못했습니다. 제가 환자에게 흔히 했던 말. "원래 아프

    니 좀 참으세요" 는 좀 참을만한 수준이 아니었습니다.

    귀로만 듣는 경험은 참 경험이 아닌듯 합니다. 직접 겪어봐야 그 심정을 제대로 알 수 있습니다.


    저희가 꽃동네 진료를 오래 다녔지만 꽃동네 환우들의 심정을 진심으로 이해하면서 다녔다고는 생각되지 않습니다.

    회원의 감소와 노령화로 조금 침체기가 느껴지는 저희 녹야회 회원들이 환자들의 고통을 심적으로 이해해야만

    앞으로도 진료의 맥이 이어지면서 오랫동안 봉사를 계속 하리라 믿습니다.

    또한 진료만 나가는 것이 회원으로서 의무를 다하는 것이 아니고 월례회합에 충실히 참석하는 것 또한 중요한 의무라는 걸 명심해 주십시오.

    녹야회 회계를 기존의 1-11월에서 1-12월로 하겠습니다. 따라서 감사는 1월에 받으며 총회는 2월에 하겠습니다.

    야유회와 산행은 주일에 하지 않고 그 계절에 속해있는 공휴일에 실시하여 진료의 연속성을 높이겠습니다.

    소임을 맡아주신 임원들에게 깊이 감사드립니다. 바쁘신 가운데 맡아주신 여러분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휴식도 해야 하고 가족과 놀러도 가야하는 일요일에 쉬지도 못하고 봉사하시는 회원님들께 진심으로 경의를 표합니다.

    여러분의 노고는 하느님께서 수십,  백배로 갚아 주실 겁니다.

    "하느님의 가호와 축복이 회원 모두에게 가득 내리시길 기도합니다.

    따뜻한 마음으로 저희 녹야회를 도와주시고 밀어주신 아래의 기관 및 형제 자매님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도움을 주신 분들

    1980.8월 치과 유니트 체어 구입 특별 모금 현황(단위 : 원)

    {"google":["Muli"],"custom":["Noto Sans KR"]}{"google":["Muli","Oswald"],"custom":["Noto Sans KR"]}
    {"google":[],"custom":["Noto Sans KR"]}